"기후변화 대응 못하면 8년 뒤 은행 BIS비율 4.7%까지 떨어질 수도"

분야


- 금융감독원 '기후 스트레스테스트 모형' 결과 최저 4.7%, 선제적 대응이 이뤄졌을 경우 11.7%로 안정적 

- 지난 8월 장마 침수피해 차량의 보험사 접수 건수 7,036대, 추정 손해액 707억 원 규모..

- 새라 브리든 영란은행 상임이사 "산불, 해수명 상승, 고온 등의 현상이 금융권에 영향을 미치고 있어"


기사 전문보기 CLICK



Printer Friendly, PDF & Email

Comments

보안 문자
이 질문은 당신이 사람인지 로봇인지를 구분하기 위한 것입니다.

경상도에 있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긴 강의 이름은?

Shariff share butt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