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점유율 1위 B기업 건축단열재 허위 친환경인증 의혹 조사해야!

 

시장점유율 1B기업 건축단열재 허위 친환경인증 의혹 조사해야! 

 

친환경인증과 다른 물질안전보건자료 확인

18년 화학물질 통계조사, 친환경인증에 사용할 수 없는 물질 취급 확인

양이원영시장에 유통되는 제품 수거해 조사해야

 

 

 

국내 유수의 건축자재 생산업체인 B기업이 건축단열재 환경표지 인증신청 당시와 다른 오존층파괴 물질 발포제를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71월부터 건축단열재 생산에 사용하는 발포제는 오존층파과지수(ODP)‘0’인 제품을 사용하도록 규정했다. 이는 과거 사용해오던 오존층파괴 물질인 수소염화불화탄소(HCFC)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B기업은 일명 아이소핑크로 불리는 압축발포폴리스티렌 단열재 시장의 70% 이상을 점유하는 1위 기업으로 규정이 강화된 이후에도 해당 제품의 친환경인증을 받아왔다. B기업이 인증당시 제출한 서류에는 오존층파과지수(ODP)‘0’HFC-134a, HFC-152a를 발포제로 사용한 것으로 되어있다.

 

하지만, 현재 B기업의 홈페이지에 게시된 해당 제품의 물질안전보건자료(MSDS)에는 수소염화불화탄소(HCFC)가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물질안전보건자료의 작성 날짜는 2017.04.12.로 인증기준이 강화된 이후이다.

또한, B기업의 2018년 화학물질 통계조사 자료에 따르면 연간 최대 1천톤의 수소염화불화탄소(HCFC)를 사용하고 있는 것이 확인되었다.

 

더불어민주당 양이원영의원은 인증 당시와 다른 발포제를 사용했다는 합리적인 의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라며, “즉시 공장에서 생산돼 시중에 유통되는 제품을 수거해 조사할 것을 주문했다.

 

 

 

<MSDS 홈페이지 게시물>

HCFC 친환경 인증1.png

 

출처 : B기업 홈페이지 다운로드

 

 

 

<2018년 화학물질통계조사 HCFCs 물질 취급량>

 

업체명

소재지

화학물질명

입고 취급량 (범위 값, /)

제조

수입

구매

이월

B기업

경기 화성시

HCFC-22

-

-

2001,000

20200

HCFC-142b

-

-

2001,000

20200

 

 

출처 : 환경부 제출자료 (취급량은 화학물질 조사결과 및 정보공개제도 운영에 관한 규정(환경부 고시)’에 따라 범위 값으로 표기함)

 

 
 
 
 
 
 

 

Printer Friendly, PDF & Email

Comments

보안 문자
이 질문은 당신이 사람인지 로봇인지를 구분하기 위한 것입니다.

제주도에 있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산의 이름은?

Shariff share butt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