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울진산불로 송전선로 기능상실 확인, 대용량 원전 동시탈락시 대정전 위험성 입증

Channel

월, 2022년 3월 28일 - 07:51

Printer Friendly, PDF & Email

울진산불로 송전선로 기능상실 확인, 대용량 원전 동시탈락시 대정전 위험성 입증

- 울진 산불 당시 한울원전 연계 4개 송전선로(8회선) 1(2회선)만 정상기능4개 송전선로 전체 기능상실시 전력계통 주파수 하락 등으로 전국단위 대정전 발생했을 것

- 양이원영 의원, “대용량 원전 동시 탈락 직전 위기한 곳에 다수호기 원전을 동시 운영하겠다는 것은 무모한 도박

 

더불어민주당 양이원영 국회의원(비례대표,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은 한국전력거래소와 한국수력원자력()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울진산불 기간 내 한울원전에서 생산된 전력을 수송하는 동해안 지역 4개 송전선로(8회선) 3개 송전선로가 기능을 상실해 자칫 전국 단위 대정전이 발생할 위기를 겪었다고 밝혔다. 한울원전의 6기의 원전 중 가동중이었던 5기의 원전이 동시에 전력계통에서 동시에 탈락할 위협에 처했기 떄문이다.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산불이 발생한 34일부터 10일까지 해당 지역의 주요 송전선로가 기능을 상실했다 재가동된 횟수는 총 51회에 달한다. 이 중 한울원전에 연계된 4개 선로의 정지횟수만 33회에 달한다. 4개 선로 중 3개 선로의 동시 기능 상실에도 살아남아 대정전을 막은, 1개 선로 또한 시차를 두고 3차례 정지와 재가동을 반복했던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마저 기능을 상실했다면 전력계통의 주파수 하락 등으로 전국단위 대정전이 발생할 상황이었다.(#. 송전선로 정지 세부내역 첨부)

 

한울원전은 2발전소~신태백변전소간 345kV 2회선과 2발전소~신영주변전소간 345kV 2회선, 1발전소~삼척화력간 345kV 2회선, 3발전소~신한울원전으로 연결된 765kV 2회선 등 모두 4개 송전선로, 8개 회선으로 연결되어 있다. 이들 4개 송전선로는 한울원전 6, 삼척석탄발전소 등 동해안지역에서 생산된 전기를 수도권으로 송전하는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산불이 확산되던 34일 오후에도 해당 송전선로는 전국 전력수요의 12%5,204MW의 송전을 담당하고 있었다. 34일 오후 152, 765kV 송전선로가 최초 정지한 후 불과 24분만에 추가로 2개 선로가 화재영향으로 정지되며 대정전 위기에 직면하게 한 이번 사태는 현재의 대규모 발전소를 중심으로 한 중앙집중식 전력체계의 취약점을 드러낸 사건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양이원영 의원은원전이 지진해일태풍 뿐 아니라 산불에도 취약하다는 사실과 함께 대용량 원전의 동시탈락시 대정전의 가능성도 확인되었다이러한 실정에도 신한울 1,2호기의 추가와 함께 신한울 3,4호기를 추가로 건설해 10기를 몰아 운영하겠다는 것은 지극히 무모한 도박이라고 덧붙였다.

 
보안 문자
이 질문은 당신이 사람인지 로봇인지를 구분하기 위한 것입니다.
제주도에 있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산의 이름은?
스팸 로봇이 아닌지 확인하려면 이 질문에 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