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수급 정치화하는 전력위기설 중단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 개최

분야

 

‘전력수급 정치화하는 전력위기설 중단 촉구’ 

양이원영 의원과 이수진 의원(비례)은 현재 언론과 야당이 말하고 있는 전력 위기설이 사실과 다르다는 점을 밝히고자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현재 전력 예비율은 10%선으로 당초 전망보다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습니다. 또한 태양광 발전으로 전력수급 안정성을 확보하고 있어 에너지전환정책의 효과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근거없는 주장으로 국민 불안을 조성하는 것은 다분히 정치적이고 무책임한 행위로 중단할 것을 촉구합니다.

 

첨부: 기자회견문 전문 

Printer Friendly, PDF & Email

Comments

보안 문자
이 질문은 당신이 사람인지 로봇인지를 구분하기 위한 것입니다.

경상도에 있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긴 강의 이름은?